맛집

[롯슐랭가이드]
강남 맛집, 제대로 된 곱창 쌀국수

곱창 쌀국수로 강남을 평정하다








강남에도 다양한 맛집이 모여 있기로 유명한 곳이죠. 메인 거리를 중심으로 골목골목 사이에도 음식점들이 꽉 들어차 있어, 오히려 음식점을 고르는 게 쉽지 않을 정도입니다. 오늘 찾아간 곳은 요즘 가장 핫한 쌀국수집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닌 곳, 바로 베트남 쌀국수 전문점 ‘땀땀’입니다.



맛집에는 항상 따라다니는 게 있죠. 네. 바로 웨이팅입니다. 저녁 시간에 갔더니 역시나 번호표와 함께 긴 웨이팅을 해야만 했는데요. 다른 음식점에 비해 회전율이 빠른 편이긴 한데요.

운이 좋으면 바로 입장할 수 있지만, 인원수에 맞는 자리가 나오지 않으면 번호표와 상관없이 뒤늦게 입장하는 슬픔을 맛볼 수 있습니다. 2인 자리가 많기 때문에 두 명에서 가는 걸 추천드립니다.



내부에는 빈자리를 찾을 수 없을 만큼 손님이 가득 차 있었습니다. 기다리는 손님을 위해 바쁘게 돌아가는 홀. 이런 곳에 오면 빠르게 먹고 일어나주는 게 예의라는 생각을 하면서 빠르게 메뉴를 살펴봅니다.



메뉴는 이미 정해져 있다!

이곳에 온 목적은 분명했기에 빠르게 주문을 해봅니다. 매운 소곱창 쌀국수와 프리미엄 보양 쌀국수 ‘포모이’ 그리고 빼먹으면 아쉬운 사이드 메뉴 중 하나인 ‘코코넛 쉬림프&크리스피 롤’을 주문했습니다.



음식을 기다리면서 인상 깊었던 점은, 바쁜 와중에도 친절함을 잃지 않고 서비스를 하려고 하는 직원의 모습이었는데요. 정신없이 돌아가는 테이블을 관리하면서도 손님들에게 세심한 배려를 하는 모습을 보면서 정말 감탄했습니다.



고기 반 국수 반

이 음식점을 가장 칭찬하고 싶은 부분은 주문한 음식이 대부분 한 번에 나온다는 것인데요. 아무래도 주문을 하면 음식과 음식 사이의 텀이 길어 맥이 빠지는 경우가 종종 있는데, 타이밍이 맞게 음식을 내어준다는 건 정말 쉽지 않은 일이기에 더욱 대단하다고 생각했습니다.

일단 쌀국수의 첫인상을 말로 표현해 보자면 ‘장난 아닌 비주얼’이 되겠네요. 푸짐하게 올라간 메인 토핑을 보고 있자니 벌써 배가 불러오는 기분이랄까.



얼큰한 국물과 부드러운 곱창의 환상적인 조합

‘곱창이 들어 있으면 얼마나 들어있겠어?’라고 생각했다면 크나큰 오산. 이곳에는 통통한 사이즈의 곱창이 잔뜩 올라가 있었는데요. 보기만 해도 침이 나오네요… 보기에는 엄청나게 매워 보이지만 맵기를 조절할 수 있어서 기호에 따라 맛을 조절해서 먹을 수 있습니다.



사실 곱창 쌀국수는 국수보다는 곱창을 먹기 위해 시킨 거라고 해도 과언이 아닌데요. 튀긴 곱창이 아닌 부드럽게 삶은 곱창이 올라가 있었습니다. 도톰한 곱창 하나를 집어 쌀국수와 함께 돌돌 말아 입에 넣으면, 곱창 특유의 고소한 맛과 함께 얼큰한 향신료의 육수가 어우러지면서 환상의 맛을 냅니다.

가장 놀라운 것은 곱창이 생각보다 훨씬 더 부들부들해서 씹을 때마다 감탄사가 절로 나오더라고요. 여기 곱창의 신선함이 장난 아닌데?



아삭한 숙주와 엄청난 먹어도 먹어도 줄지 않는 곱창과 고기의 향연. 부드러운 면발과 함께 쉴 새 없이 먹어도 쉽게 줄지 않는 엄청난 양을 자랑합니다. 어떻게 쌀국수에 곱창을 넣을 생각을 했을까요? 도대체 곱창의 매력은 어디까지인가.





다양한 종류의 고기를 한 번에 즐긴다! 

다음은 프리미엄 보양 쌀국수포모이 인데요. 고기 종류에 따라 메뉴가 나뉘어 있는데 이것도, 먹고 싶고 저것도 먹고 싶은 분들을 위해 준비된 종합 선물세트 같은 메뉴가 바로 ‘포모이’ 입니다. 양지, 우삼겹, 꼬리, 힘줄이 모두 들어가 있는 쌀국수인데요. 이 쌀국수 또한 곱창 쌀국수와 마찬가지로 엄청난 고기의 양을 자랑합니다.



어느 것 하나 뒤처지지 않고 제대로입니다. 특히나 꼬리 부분은 젓가락으로 들고 있는 것도 쉽지 않을 정도의 크기로 살점이 두툼하게 있어 뜯을 맛이 나더라고요. 곱창 쌀국수와는 또 다른 매력이라 우위를 두기가 힘들 정도였습니다.



우삼겹도 질이 나쁜 고기였으면 잡내가 날 수 있는데, 그런 게 전혀 없이 질기지 않고 부들부들해서 쌀국수의 면발과 함께 후루룩 넘어갔습니다. 곱창 쌀국수와 비교하면 아무래도 다양한 고기 부위와 함께 즐길 수 있어서 다채로운 맛을 느낄 수 있다는 장점이 있었습니다.





당신은 어떤 육수를 좋아하나요?

사실 이 두 쌀국수의 가장 큰 차이점은 육수인데요. 곱창 쌀국수의 육수는 향신료 맛이 강하고 매콤한 매력이 있다면, 포모이는 간이 딱 적당하면서도 담백한 깊은 육수의 맛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조금 더 육수의 깊은 맛을 원하시는 분에게는 포모이를 추천해 드리고, 특유의 향신료의 향을 강하게 느끼고 싶으신 분께는 곱창 쌀국수를 추천해 드립니다!



무시할 수 없는 매력적인 맛

쌀국수의 매력에 빠져 허우적대다가 ‘코코넛 쉬림프&크리스피 롤’의 존재를 잊을 뻔했는데요. 쉬림프와 크리스피 롤, 두 가지의 튀김을 즐길 수 있는 사이드 메뉴입니다. 튀김과 칠리소스의 조합은 웬만하면 맛이 없을 수 없죠. 저는 두 가지의 튀김 중 특히 크리스피 롤 튀김에 손을 들어주고 싶은데요. 마치 겹겹이 쌓인 듯한 겉 튀김이 씹을 때의 식감을 극대화하는데요. 입속에서 사라지는 게 아쉬운 맛이었습니다.



때로는 빈 그릇이 많은 말을 대변해주기도 하죠. 곱창과 고기를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땀땀’의 쌀국수, 분명 마음에 드실 거예요!

 




보기만해도 군침이 도는 '롯슐랭 가이드' 재미있게 보셨나요?

'롯슐랭 가이드' 100% 즐기는 방법을 알려드리겠습니다!

첫 번째, '롯슐랭 가이드' 정독하기
두 번째, 소개해드린 맛집을 방문하여 맛있게 먹기!
세 번째, 댓글로 맛집 정보 서로 공유하기!

'롯슐랭 가이드'와 미식가의 길로 빠져들어 보시길 바랍니다!


* 본 콘텐츠는 업체의 지원을 받지 않고 작성된 롯데홈쇼핑만의 독자적 콘텐츠 입니다.

해쉬태그

댓글

* 롯데홈쇼핑은 이벤트 참여 확인 및 경품배송을 위해 이름과 휴대전화를 수집하고 있으며,
댓글 내용을 제외한 입력정보는 일반 사용자가 확인할 수 없습니다

관련 상품